광명사람들
6.19 화 16:51
> 뉴스 > 뉴스 > 정치행정
     
광명시 의회에도 성폭력이 존재한다!
조화영 시의원 #미투 운동 동참으로, 자신의 성폭력 피해 밝혀
2018년 02월 09일 (금) 10:50:38 신성은 kmtimesnet@gmail.com

전 세계적으로 #me too(#미투, 나 또한 이라는 뜻) 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광명시 의회에서도 #미투 운동에 동참하는 여성이 나왔다. 8일 폐회한 제 233회 광명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는 조화영 의원이 시정질문을 통해 자신이 겪은 성폭력 문제를 집었다.

   

조 의원은 최근 서지현 검사의 폭로를 통해 직장 내 여성이 겪는 성폭력 실태를 언급하며 의회에서 겪은 자신의 경험을 풀어 놓았다.

조 의원은 2012년 운영위원장이었을 당시 중국 손님을 맞이하기 위해 저녁 술자리까지 함께 있었다. 이 자리에서 한 남성 의원이 중국 손님과 러브샷을 강요하였고, 몇 차례 거부 하였으나 응할 수밖에 없었다. 심지어 남성의원은 그 장면을 핸드폰으로 촬영하려고 했다. 조 의원은 당시의 상황을 기억하며 “수치스러웠다”고 말한다.

이에 대해 조 의원은 의원직을 떠나 여성으로서 수치심을 느끼고 이에 대해 항의하면, 정치 보복, 장난으로 성폭력의 본질을 감추어 버린다고 했다.

또 공무원들의 성폭력 행위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퇴직한 한 공무원은 악수 때마다 손마디를 주물러 불쾌감을 일으켰지만, 정치인으로 웃어 넘겨야만 했다고 말한다.

#미투 운동에 동참한 조 의원을 두고, 한 의원은 “성폭력은 권력관계에 의해 일어나는 것이다. 의원 간 무슨 권력관계가 존재하는가? 러브샷 거부했으면 되는 것이다”라며 여성이 겪고 있는 현실이 어떤지 공감하지 못하였다. 이는 성폭력이 암묵적으로, 문화적으로 용인되고 있는 현실을 그대로 보여주는 광명시 의회와 우리 사회의 단면이다.

   

이런 현실 가운데, 조 의원은 시정질문을 통해 광명시에 몇 가지 요구를 하였다. 시에서 발빠르게 미투 창구를 신설 하였지만 효율성이 의문시 된다고 밝혔다. 이춘표 부시장은 성폭력 민원이 발생하면, 성폭력 상담소, 고충심의위원회와 감사실에서 개입하도록 되어 있다고 답했다.

조 의원은 고충심의위원회는 대부분 당연직 공무원으로 되어 있고, 남성위주로 구성된다며, 성비의 균형을 맞춰 줄 것과 외부의 객관적 판단을 할 수 있는 사람이 참여 할 수 있도록 구성 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이춘표 부시장은 조 의원에 의견에 동의한다면서, 직급에 관계없이 여성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인권위원회에서 위원으로 위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me too(#미투) 운동은 미국 헐리우드의 영화감독 하비 와인스틴의 성추문 여파로 시작돼, 헐리우드 배우 알리사 밀라노의 제안으로 시작되었다. 알리사 밀라도는 트위터에 “성폭력을 당한 모든 여성이 미투(Me too, 나 또한)라고 쓴다면, 문제가 얼마나 큰지 알 수 있을 것이다”라며 자신의 경험을 털어 놓기를 요청하면서 시작되었다. 한국에서는 서지현 검사가 한 언론에서 검찰 내의 성폭력을 폭로 하면서 #미투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 광명시민신문(http://www.km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3)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독고 성
(219.XXX.XXX.12)
2018-02-10 21:00:55
미투 운동 동참 용감한 행동입니다
엉큽하게 악수를 하면서 은근슬적 손마디를 주물르는것도 여성이 불쾌했다면 성폴력이 맞네요.
미투 운동 동참 용감한 행동입니다.
역지사지
(27.XXX.XXX.42)
2018-02-09 14:33:23
역지사지
여성의원이 자신의 부부관계까지 한달동안 하지 못했다고
남성들에게 얘기하는 것은 남성에 대한 성폭력아닌가?
역지사지
(27.XXX.XXX.42)
2018-02-09 14:33:46
역지사지
여성의원이 자신의 부부관계까지 한달동안 하지 못했다고
남성들에게 얘기하는 것은 남성에 대한 성폭력아닌가?
전체기사의견(3)
김기남 후보, "어떤 곳에도 얽매이지
6.13 지방선거, 우리 동네 후보
6.13 지방선거 당선인 명단
박승원 후보, "시민이 참여하고, 토
광명시민과 함께하는 광명시장 후보자
이효선 후보, "변화를 피부로 느끼려
시·도의원 후보자 초청 대담회 (라
계속되는 이재명 지지선언, 대세 굳히
"수십 년간 생활했던 서민도로 복구하
박승원, "광명에서 풀뿌리 민주주의
경기도 광명시 가림로 201번안길 6-40(철산동) | ☎02-2686-63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은
등록번호 : 경기아00129 | 등록연월일 : 2007.11.23 | 발행인 : 이승봉 | 편집인 : 이승봉
Copyright 2009 광명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dm@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