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사람들
6.19 화 16:51
> 뉴스 > 뉴스 > 정치행정
     
광명시, 프랑스 국영철도회사(SNCF)와 유라시아 평화철도 공동사업 착수
광명∼개성 평화철도 노선 개발 용역 최종 보고회도 함께 개최
2018년 02월 28일 (수) 07:49:18 광명시민신문 okdm@naver.com
   

광명시는 27일 경의선 최북단역인 파주 도라산역에서 광명∼개성 간 유라시아 평화철도 노선개발 용역 최종보고회와 함께 KTX광명역사를 설계한 프랑스 국영철도회사(SNCF)와 역세권분석 공동사업에 착수했다.

세계적인 철도운영사인 SNCF가 평화철도 노선구간에 대한 역세권 분석 및 개발대안을 제시하기로 함에 따라 광명∼개성 간 평화철도노선에 대한 국제적 관심이 높아지고 평화철도 추진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도라산역 공동발표회에는 양기대 광명시장과 진장원 한국교통대학원장, 파브리스 모레농 SNCF 국제개발이사, 철도전문가와 유라시아 시민원정대 등 70여명이 참석했으며, 광명∼개성 간 평화철도 노선 개발 최종 연구결과 및 역세권분석 공동사업에 대한 현장조사 등 연구방안이 상세히 발표됐다.

광명시에 따르면 광명∼개성 간 평화철도는 KTX광명역에서 일산 대곡-파주 문산-도라산역-개성까지 총78.3Km로 개략공사비는 2조 7천784억 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광명시와 협약을 맺고 평화철도 노선의 주요 역세권에 대한 상권분석을 해온 SNCF는 그동안 광명, 일산 대곡, 문산, 도라산역 등의 기본구상 및 상업화에 대한 고객유형 분석과 소비분석, 유라시아 대륙철도 및 평화철도 건설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이들 역사 이용자들의 77%가 평화철도 프로젝트를 적극 지지하고, 79%가 유라시아 대륙철도를 이용하겠다고 응답해 유라시아 평화철도에 거는 기대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광명시가 추진 중인 광명∼개성 간 평화철도는 2014년 북한과 중국이 건설하기로 합의한 개성~해주~평양~신의주~중국 단둥을 잇는 고속철도 건설계획이 추진될 경우 남북한이 합의만 하면 언제든지 가능하다는 점에서 예상보다 빨리 이뤄질 수도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판단이다.

이에 앞서 양기대 광명시장은 지난해 12월18일 중국 쿤밍에서 북한의 문웅 총단장 등 대표단에게 유라시아 평화철도 구상을 설명하고 개성을 방문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했으며, 남북관계 개선에 따라 개성방문도 가능한 상황이다. 양 시장은 정부 측과 협의해 개성방문을 추진할 계획이다.

양기대 시장은 “남북한 모두에게 도움이 될 평화철도사업이 추진되면 한반도 비핵화와 동북아 평화, 번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더구나 프랑스 국영철도회사가 동참해 국제적인 관심사가 높아지고 있는 점은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파브리스 모레농 SNCF 국제개발이사는 “평화철도에 대한 시민들의 지지도가 높게 나온 것은 의미가 있다”면서 “평화철도가 연결되면 여객 물류 유통에 따른 비용절감은 물론 새로운 일자리가 늘어나 경제발전의 추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명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광명시민신문(http://www.km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기남 후보, "어떤 곳에도 얽매이지
6.13 지방선거, 우리 동네 후보
6.13 지방선거 당선인 명단
박승원 후보, "시민이 참여하고, 토
광명시민과 함께하는 광명시장 후보자
이효선 후보, "변화를 피부로 느끼려
시·도의원 후보자 초청 대담회 (라
계속되는 이재명 지지선언, 대세 굳히
"수십 년간 생활했던 서민도로 복구하
박승원, "광명에서 풀뿌리 민주주의
경기도 광명시 가림로 201번안길 6-40(철산동) | ☎02-2686-63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은
등록번호 : 경기아00129 | 등록연월일 : 2007.11.23 | 발행인 : 이승봉 | 편집인 : 이승봉
Copyright 2009 광명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dm@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