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희 국회의원, '경로당 및 노인복지시설 밥상' 지원한다...노인복지법 개정안 발의
김남희 국회의원, '경로당 및 노인복지시설 밥상' 지원한다...노인복지법 개정안 발의
  • 광명시민신문
  • 승인 2024.06.1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주당 김남희 국회의원, 노인여가복지시설에 노인 맞춤형 영양식 제공해야
- 지자체별 격차 없는 어르신 급식 제공 필요
- 경로당 부식 구입비·연료비 지원으로 구성원 비용 부담 없애야

보건복지위원회 김남희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광명을)은 17일 경로당을 포함한 노인여가복지시설에서 점심 밥상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인복지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 했다.

초고령사회를 대비하여 노인에 대한 식사 지원이 중요해지고 있지만, 현행 노인복지시설에서 제공하는 식사지원 서비스는 저소득층을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질적 측면에서 지방자치단체별로 격차가 발생하며 노인 맞춤형 영양식이 제공되기 어려운 환경이다.

또한, 전국 대다수 경로당에서 밑반찬 등 부식 구입에 필요한 충분한 비용을 지원받지 못해 경로당 구성원들이 별도 비용을 부담하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으며, 비용 부담으로 급식을 포기하는 사례도 있다.

이에 김남희 의원은 지역 간 형평성을 담보한 수준의 식사가 제공될 수 있도록 경로당을 포함한 노인여가복지시설에 급식 지원의 국비 지원의 근거를 마련하고, 국가가 경로당 등의 노인복지시설에 부식 구입과 취사에 필요한 연료비를 보조할 수 있도록 개정안을 발의했다.

김남희 의원은 “어르신의 결식을 예방하고 노인 복지 증진에 기여 하고자 지자체별 격차 없는 어르신 급식 제공이 필요하다”면서 “더불어민주당이 약속한 경로당 주 5일 밥상 지원 근거를 마련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