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사람들
12.11 화 17:11
> 뉴스 > 뉴스 > 지역경제
     
광명-서울 고속도로 주민 반대에도 강행되나?
사업실시계획 승인 고시, 원광명-옥길동 구간 제외
2018년 02월 22일 (목) 16:44:24 신성은 kmtimesnet@gmail.com

정부는 20일 "광명-서울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 실시계획을 승인하고, 관보에 고시(국토교통부고시 제2018-112호)하였다.

이번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은 수원에서 문산 노선으로 광명시 가학동에서 서울 방화동 까지 20.2㎞구간이다. 공사비는 6,238억원으로 공사를 착공하게 되면, 60개월 간 공사를 하게 된다. 사업시행자는 서서울고속도로주식회사로 민간 사업자이고, 국토교통부는 토지를 취득하고 사업시행자에게 제공하게 된다.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는 지역에서 반대가 심한 사업이다. 원광명마을에서 옥길동까지 약 3㎞구간이 지하에서 지상으로 계획이 변경되었기 때문이다. 이번 정부 고시에는 광명노선 중 논란인 약 3㎞구간을 제외한 나머지 구간을 사업구간으로 지정했다. 가학동 산203번지에서 노온사동 169-1번지까지이다.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건설반대 범대책위원회는 이같은 정부의 결정에 크게 반발하고 있다. 고속도로가 건설되기 시작하면 반대 주민들을 분산시키게 되고, 반대 주민에 대해 좋지않은 여론이 형성될 것이라고 말한다. 범대위는 국회의원 면담 등을 통해 정부에 주민들의 목소리를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 광명시민신문(http://www.km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하안종합사회복지관 위탁문제 전국적 이
이주희 의원, 집행부 향해 "조합 총
현충열 의원, 최저금액 낙찰 이후 공
광명도시공사 운영 일부개정 조례안 처
뉴타운 점검반 제대로 일할 수 있나?
"광명시민의 건강하고 안전한 식생활의
광명시, 제2차 인권기본계획 수립을
광명시민인권위원회, "광명시 인권 망
초록지역아동센터“2018년도 지역아동
경기도 광명시 가림로 201번안길 6-40(철산동) | ☎02-2686-63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은
등록번호 : 경기아00129 | 등록연월일 : 2007.11.23 | 발행인 : 이승봉 | 편집인 : 이승봉
Copyright 2009 광명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dm@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