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사람들
5.23 수 07:51
> 뉴스 > 우리동네2.0
     
광명-서울 고속도로가 생기면 우리 마을은 어떻게 되나?
범대책위 파주, 고양 고속도로 현장 방문 견학
2017년 12월 13일 (수) 23:54:51 신성은 kmtimesnet@gmail.com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건설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범대위) 회원들과 광명시 공무원은 지난 11일 파주와 고양시를 찾아 서울-문산 고속도록 걸선현장을 살펴보았다. 고속도로 건설현장은 평화로운 마을에 거대한 구조물이 들어서고, 마을과 마을이 분리되는 암담한 현장이었다.

광명에서 고속도로 건설 반대 운동이 시작된 것은 당초 지하화하기로 되어 있던 광명-서울 구간 중 원광명마을 2㎞ 구간을 국토부가 지상화 하겠다고 계획을 변경하면서 시작되었다.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구간은 2010년 보금자리 주택지구로 지정되어, LH 공사가 750억원 가량의 지하화 비용을 지불하기로 계획되어 있었다. 그러던 것이 2014년 광명시흥보금자리 주택지구가 해제되면서 지하화 비용을 부담 할 주체가 없어진 것이다. 광명시도 고속도로 지상화는 문제점이 많이 반대하고 있다.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6.9㎞ 구간을 지상으로 건설하면, 6층(18m) 빌딩 460개가 일렬로 늘어서는 것과 같아 지역을 완전히 갈라 놓는다. 또한 바람 길이 차단되고, 소음, 진동, 비산 먼지 등으로 마을 사람들의 주거환경에 심각한 불편을 초래한다는 것이다.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는 익산에서 시작하여 평택, 수원, 광명, 부천, 고양, 파주, 문산을 잇는 총 연장 261㎞ 고속도로이다. 범대위 회원들과 광명시 공무원은 수원-광명 고속도로가 지상으로 건설되면 주민들에게 어떤 피해가 생기는지, 서울-문산 고속도로 건설현장을 방문하여 살펴보았다.

 

   
서울-문산 고속도로 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현 해산) 박평수 위원장과 주민들이 고속도로 문제점을 설명하고 있다.

서울-문산 고속도로 안내를 한 박평수 위원장은 반대가 적었던 파주에서 공사가 시작되고 있고, 고양도 주민 반대가 없는 일부 구간에서 공사를 시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 위원장은 파주의 경우 시장이 뇌물 수수로 징역을 살고 있어 답답함을 하소연 할 곳도 없다고 이야기 하였다. 박 위원장은 건설사는 늘 기술적이 문제와 비용 문제로 다른 대안이 없는 것 처럼 이야기 하지만, 실상 다른 전문가의 이야기는 다르다고 이야기 한다. 방화대교 진입문제가 주민들에게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변경되고, 국사봉 휴게소 건설계획이 무효화 되어 건설사의 수익이 줄자 다른 쪽에서 수익 보전을 한다고 이야기 한다. 파주시에 터널로 공사하기로 한 구간이 산을 절개하는 방향으로 바뀌고, 입체IC로 계획되었던 것이 직결형으로 바뀌었다. 한 지역에서 비용이 높아지면, 다른 지역에서 비용을 보전 하려고 해, 각 지역이 함께 대응해 나가야 한다고 이야기 했다. 참석한 회원과 공무원은 광명의 원광명과 똑같네, 우리 마을도 이렇게 되겠구나는 연신 외치며 관심있게 살펴보았다.

 

   
파주시 내포리에 건설 중인 도속도로 교각. 박 위원장은 교각 뒤가 제2자유로인데, 통행량이 적은데도 고속도로가 또 건설되고 있다며 정부 정책을 질타하였다.

 
   
파주시 능산리의 한 마을. 20여 가옥이 있는 마을이 고속도로 건설로 고립되게 되었다.

   
고속도로 건설로 고립되는 파주시 능산리 마을

 

   
파주시 아동동. 고속도로가 이 마을의 한 가운데로 지나가게 되어, 마을이 나뉘게 되었다. 더욱이 경의선 전철 위로 고속도로가 건설될 예정이어서, 불편함은 물론 마을 경관도 해치게 된다.

   
파주시 영태리 주민이 고속도록 건설현장을 가리키며, 마을의 답답함을 호소하고 있다.

   
높은 고속도로가 건설되어 마을을 분리하고,  생활권을 바꾸어 놓는다.

   
고양시 장진천에 건설되고 있는 교각. 고양시는 반대가 심해 극히 일부에서만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고속도록 건설 현장 앞에서 반대 표시를 하고 있는 파주, 광명시 주민

 

ⓒ 광명시민신문(http://www.km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광명시 의회 뉴타운 특위 활동보고서
뉴타운 특별위원회 활동보고서 지적사항
"개선 및 시정 내용 미제출시 검찰
더불어민주당 도, 시의원 경선후보 발
"시의회 책임정치 실현하라"
광명시 의회, 뉴타운 특위 활동보고서
"민회빈 강씨는 새로운 여성상의 상징
광명시장 후보자 초청 토론회 개최
이재명 도지사 예비후보, "광명에서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의원 후보 확정
경기도 광명시 가림로 201번안길 6-40(철산동) | ☎02-2686-63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성은
등록번호 : 경기아00129 | 등록연월일 : 2007.11.23 | 발행인 : 이승봉 | 편집인 : 이승봉
Copyright 2009 광명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dm@naver.com